신뢰를 위한 댓가

신뢰를 얻기 위해서 희생을 해야 한다면 어느 정도가 적당할까?

누군가의 신뢰를 얻기 위해서는 반드시 그 값을 치루어야 한다.

대신 상대방이 그 사실을 알지 못하도록해야 한다.

그렇게 얻는 신뢰가 실제로 얼마나 가치 있고 오래 가는지는 알지 못한다.

그럼에도 혼자 희생을 감수하면서 신뢰를 얻기 위한 댓가를 치루어야만 하는가?

가시적인 성과가 보이지 않는 상황이라면 댓가를 치룰 만한 가치가 있는가?

나만의 자존심과 오기나 막연한 연민으로 댓가를 치루는 것은 아닌가?

Add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