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ice-space-1744803_1280

사업에 홈페이지가 필요할까?

사업을 하는  친구가 묻는다.

사업을 하는데 홈페이지가 필요할까?

 

자기 사업을 직접 챙기는 사람은 신경쓸 것이 많습니다.

사업지 잘되기 위해서는 부지런히 뛰어야 하기 때문에 모든 것을 신경 쓸 수는 없지만 고객에 대한 끈은 놓을 수는 없습니다.

풍부한 자금과 많은 인력을 보유하고 있지도 않은 작은 회사를 운영하려면 더욱 심각합니다.

사업을 시작한다는 것은 내가 팔 제품이나 서비스가 있다는 것입니다.

준비한 상품을 고객에게 제대로 전달 하는 것이 결국 사업의 본질입니다.

 

사업을 한다면 최선의 제품을 만들어 더 많은 고객에게 전달하는 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가 마케팅에 매달리는 이유입니다.

크고 웅장한 건물에서 근사하게 차려 놓은 사무실을 갖추고 고객을 만나는 모습을 원하기도 하지만 현실은 나를 보여 줄 수 있는 제대로된 모습을 만들기 어려운 경우도 많습니다.

이제 사업을 하면서 고객을 만나는 방법을 다시 생각해보면 어떨까요?

 

시장과 고객의 환경은 변했습니다.

고객은 제품에 대한 정보를 검색과 다른 사람들의 평판으로부터 얻습니다. 더 이상 물리적인 공간이 유일한 고객 창구가 아닙니다.

컴퓨터로 찾아보던 정보도 급격히 모바일로 바뀌고 있습니다.

이런 환경은 어떻게 따라가야 할까요?

방법은 언제나 살아 움직이는 자기 사업의 홈페이지를 갖는 것입니다.

홈페이지를 통해 시장의 변화에 부응하고 고객에게 적절한 정보를 제공하며 회사의 변화를 반영할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로 사업이 끝나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모든 사업의 시작은 홈페이지입니다.

이제 고객은 홈페이지를 우선 찾습니다. 그리고 회사를 검토하고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평가를 내립니다.

 

그렇다면 홈페이지를 가져야 하지 않을까요?

모든 사업의 시작은 홈페이지로부터 입니다.

 

우리회사의 홈페이지를 갖기 위해 어려움은 없을까요?

무엇이든 혼자 하는 것은 어렵지만 누군가 함께 하는 사람이 있다면 그렇지 않습니다.

더구나 초기 사업자이며 홈페이지에 대한 지식이 없는 사람들에게는 사업을 이해하고 현실적인 홈페이지를 함께 기획하고 만들어 줄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하며 지속적인 운영을 위한 지원이 필요합니다.

Add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